도시공원_김동환

도시공원

도시공원은 빡빡한 도시의 쉼터이다. 그러나 공원 일몰제로 인하여 우리들의 쉼터가 없어질 위기에 처했다.
기존 도시에서의 공원이 하는 일을 그대로 수용하면서 코로나로 인하여 야외활동이 늘은 요즘 상황을 반영한다.
산책을 하면서 자연스레 프로그램으로 이어지고 그 프로그램들은 지속적으로 야외와 연결된다.
두 메스 사이의 광장은 공원과 도시를 연결하는 매개체로써의 역할을 하면서 모일 수 있는 야외 공간을 형성한다.

16100670_김라영_프로필.jpg